바로가기 메뉴
컨텐츠바로가기
주메뉴바로가기
하단메뉴바로가기
0%

컨텐츠 상단

경로 영역

HOME 홍보센터 언론보도

언론보도

수치예보모델 핵심모듈개발

수치예보모델 핵심모듈개발(No, 제목, 첨부파일, 작성자, 작성일, 조회수)에 대한 표
[추석특집] ‘청개구리’ 기상청 왜 자꾸 틀리나(일요신문,2018-09-17) 관리자 2018-09-18 조회수 101

 

 

[추석특집] ‘청개구리’ 기상청 왜 자꾸 틀리나

 

바가지 쓴 ‘슈퍼컴’ 영국지형에 맞춘 모델…예보관 경질·교체 빈번, 성장 환경 못돼

 

[일요신문] 언제부터일까. 큰 태풍이나 폭우가 예견될 때 언론과 누리꾼들이 일본과 미국 등 해외 기상청 자료를 참고로 하기 시작했다. 가장 최근 한반도를 강타한 태풍 솔릭은 우리와 일본, 미국 기상청의 관측이 다 달랐다. 솔릭의 경우 일본이 가장 정확히 예보했다고 판명됐다. 우리 기상청은 ‘믿고 거르는 구라청’, ‘오보청’ 등 불명예스런 별명도 여럿 갖게 됐다. 우리 기상청은 정말 다른 나라보다 예보정확성이 떨어지는 것인지, 만일 그렇다면 왜 예보 정확도가 낮은지 심층 취재했다. 

 

 

 

 

기사 전문은 우측 하단 클릭 

슈퍼컴의 효과적인 활용방안 ... 극한기후에 몸살앓는 지구촌…...